홈 > 교회소개 > 담임목사 소개


 
 
 


생명의 신비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생 명 의 신비


   세계 제 2차 대전 때의 일로 전해지고 있다. 뉴질랜드에 있는 독특한 꽃이 영국 해안에서 피었는데 이것이 전 세계적으로 큰 화제가 되었다. “어떻게 뉴질랜드의 꽃이 유럽에 전해지게 되었을까?” 연구결과 뉴질랜드의 전쟁터에 있던 꽃나무가 폭격을 맞았고, 산산조각이 난 꽃나무는 바다 속으로 튀어 들어갔다. 그런데 얼마의 시간이 흘렀는지는 모르지만 꽃씨가 바다 물결에 밀려서 지구 반 바퀴나 돌아 영국까지 가게 되었다. 그리하여 해안에 박혀서 싹이 나고 자라서 마침내 꽃을 피우게 된 것이다. 생명의 신비로움을 느낀다.

   등산을 할 때 자주 보게 되는 것은 괴암절벽 바위와 바위 틈 사이에 걸쳐 있는 나무들이다. 어떻게 저런 곳에 씨가 날아들어 생명을 틔어 싹을 내고 아름다운 자태를 만들어 갈 수 있을까? 생명의 신비로움을 느낀다.

   여름 내내 푸르던 나무나 풀들도 가을이면 잎은 떨어지고 겨울이면 죽은 것처럼 앙상한 가지만 남게 된다. 꽁꽁 언 땅 속에 묻혀 죽어 없어진 것만 같은 나무나 풀들, 그런데 봄이 오면 어김없이 싹을 내어 대지를 뚫고 나와 다시 푸름을 내고 꽃을 피우고 열매를 맺는다. 영하 10도 이하, 아니 그보다 더 추운 겨울 내내 어떻게 얼어 죽지 않고 생명을 간직할 수 있을까? 생명의 신비로움을 느낀다.

기독교가 2,000년의 역사를 가지고 있지만, 그 역사는 환난과 핍박의 역사였다. 기독교를 반대하는 세력들에 의해 때로는 갇히고 때로는 고문을 당하고, 또 때로는 순교를 당했는데 순교의 방법은 상상치 못 할 잔인함이었다. 목 베임, 화형, 생매장, 그리고 산 채로 피부의 껍질을 벗기거나, 산 채로 마차에 매달아 죽을 때까지 끌고 다니거나, 굶겨 죽이는 방법 등이었다. 그래도 강인한 믿음의 소유자들은 굴복하지 아니하고 끝까지 신앙을 고수하다가 죽었으니 왜 그랬을까? 목숨보다 더 소중한 것이 무엇이라고 신앙과 목숨을 바꾼단 말인가?

   신비로운 것은 이렇게 핍박의 가시밭길을 걸어온 기독교인데 없어지지 아니하고 부흥을 거듭해 왔으며 아직도 수많은 사람들이 예수를 믿겠다고 몰려 들어오고 있다는 것이다. 왜 그럴까? 기독교에 무슨 매력, 무슨 신비한 능력이 있기 때문일까? 생명이다. 기독교는 생명을 소유한 종교이다. 기독교 신앙의 핵심은 죽음과 부활이다. 부활은 생명을 뜻하는 말이다. 그런데 이 생명은 몇 십 년의 생명이 아니라 영원을 말하는 것인데, 그래서 영생이라고 한다. 그 모진 핍박의 세월을 지내오면서 없어지지 아니하고 뉴질랜드에서 아슬아슬한 괴암절벽 사이에서 생명의 싹을 내듯이, 한 겨울 매서운 추위를 견뎌내고 열매를 맺듯이, 이것이 생명의 신비이듯이, 기독교도 생명의 신비를 간직한 종교이기에 생명의 역사를 이어오고 있으며 앞으로 이 생명의 역사는 영원할 것이다.

   성경 요한복음 11:25-26은 말한다. “ 예수께서 이르시되 나는 부활이요 생명이니 나를 믿는 자는 죽어도 살겠고 무릇 살아서 나를 믿는 자는 영원히 죽지 아니하리라”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62
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62

한 정치인의 자살

평촌이레교회2018년 7월 26일
61

하나님이 보시기에 좋은 가정

평촌이레교회2018년 5월 18일
60

남북 정상회담을 바라보며...

평촌이레교회2018년 5월 1일
59

점검

이레사랑2017년 11월 27일
58

 누가 나라를 구원하는가?

이레사랑2017년 9월 13일
57

새 시대의 리더십

이레사랑2017년 5월 19일
56

기도가 나라를 살립니다.

이레사랑2016년 11월 8일
55

생명의 신비

이레사랑2016년 9월 19일
54

최고의 선물

이레사랑2016년 5월 14일
53

함께 가는 길

이레사랑2016년 4월 19일
52

듣는 마음

이레사랑2015년 12월 28일
51

부활신앙의 회복을 바라며...

염창식2015년 12월 18일
50

희망을 버리지 맙시다.

염창식2015년 12월 18일
49

위대한 승리를 기대하면서

염창식2015년 12월 18일
48

행복은 속옷에 있지 않습니다.

염창식2015년 12월 18일
47

추억의 앨범을 꺼내보려고 합니다.

염창식2015년 12월 18일
46

진 실

염창식2015년 12월 18일
45

선교비젼

염창식2015년 12월 18일
44

서해안 원유유출 사고

염창식2015년 12월 18일
43

아버지 마음

염창식2015년 12월 18일